천주교전주교구 연지동성당

교리반소개
교리자료
가톨릭상식

HOME / 믿음의여정 / 교리자료


[예비신자교리] 치유의 성사 - 고해성사와 병자성사 - 1
작성자 : 베베   등록일 : 2008-07-09 00:13:07   조회 : 199명  




예 비 신 자 교 리

치유의 성사 - 고해성사와 병자성사 - 1


세상을 살다 보면 누구나 한 순간의 실수나 잘못된 생각으로 죄를 짓는 경우가 있습니다. 죄를 짓게 되면 우리는 마음의 평정을 잃고 불안과 가책을 느끼게 됩니다.
죄를 지었을 때 우리는 자신이 지은 죄를 용서받고 전과 같이 평화로운 상태로 돌아가기를 바랍니다.
그 때 “당신을 용서합니다.” 하는 말을 듣게 된다면, 그 말은 우리에게 새로운 삶을 가능하게 하고 때로는 우리 인생의 방향을 바꾸어 놓기도 할 것입니다.
우리가 일상 생활에서 겪는 이러한 일은 신앙 생활 중 하느님과 맺는 관계, 타인과 맺는 관계에서도 마찬가지로 일어납니다. 

어떤 사람이 두 아들을 두었는데 작은 아들이 아버지에게 제 몫으로 돌아올 재산을 달라고 청하였다. 그래서 아버지는 재산을 갈라 두 아들에게 나누어 주었다. 며칠 뒤에 작은 아들은 자기 재산을 다 거두어 가지고 먼 고장으로 떠나갔다.
거기서 재산을 마구 뿌리며 방탕한 생활을 하였다. 그러다가 돈이 떨어졌는데……그제야 제정신이 든 그는 이렇게 중얼거렸다.……“어서 아버지께 돌아가, ‘아버지, 제가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습니다. 이제 저는 감히 아버지의 아들이라고 할 자격이 없으니 저를 품꾼으로라도 써 주십시오.’ 하고 사정해 보리라.”……집으로 돌아오는 아들을 멀리서 본 아버지는 측은한 생각이 들어 달려가 아들의 목을 끌어안고 입을 맞추었다.
그러자 아들은 “아버지, 저는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습니다. 이제 저는 감히 아버지의 아들이라고 할 자격이 없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그렇지만 아버지는 하인들을 불러 “어서 제일 좋은 옷을 꺼내어 입히고 가락지를 끼우고 신을 신겨 주어라.
그리고 살진 송아지를 끌어 내다 잡아라. 먹고 즐기자! 죽었던 내 아들이 다시 살아왔다. 잃었던 아들을 다시 찾았다.” 하고 말하였다. 그래서 성대한 잔치가 벌어졌다(루가 15,11-24).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교회가 성령의 힘으로 당신의 치유와 구원 사업을 계속하여 주기를 바라셨습니다. 이것이 치유의 두 가지 성사, 곧 고해성사와 병자성사의 목적입니다.


고해성사의 의미와 효과

우리는 흔히 도둑질이나 거짓말 등 법을 어긴 행위를 죄라고 말하는데, 근본적으로 죄는 하느님과 맺는 친교를 잃는 것입니다.
곧 죄는 우리가 하느님의 자녀임을 잊은 채 삶의 기준을 하느님의 뜻과 영원한 생명에 두지 않고, 자신의 생각과 눈앞의 이익에 두는 데서 비롯되는 하느님과 단절된 상태를 말합니다.
한 사람이 짓는 죄는 그 사람에게만 불행을 가져오는 것이 아니라 이웃에게 피해를 끼치게 되고, 나아가 사회 전체를 어지럽게 만듭니다.
이와 같이 죄는 우리가 하느님의 뜻을 거스름으로써 하느님, 이웃, 자기 자신과 이루는 관계에 상처를 입히거나 파괴하는 것입니다.

고해성사는 우리가 지은 죄를 진심으로 뉘우치면서 하느님께 죄를 고백하고 용서의 은총을 받는 예식입니다. 세례성사를 받을 때 죄를 짓지 않겠다고 결심하지만, 불완전한 우리는 살아가면서 여러 가지 유혹에 빠지고 죄를 지을 수가 있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이런 우리가 회개하고 당신께 돌아오기를 바라시며 기회를 주십니다.
우리는 고해성사를 통하여 한없이 자비로우신 하느님과 화해하고 이웃과 화해함으로써 기쁨과 평화의 삶을 살아갈 수 있습니다.
또한 고해성사는 죄 때문에 받을 벌을 면제하여 주고 죄의 유혹과 싸워 이길 힘을 키워 줍니다.


[예비신자교리] 치유의 성사 - 고해성사와 병자성사 - 2
[예비신자교리] 입문 성사 2 - 성체성사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