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전주교구 연지동성당

교리반소개
교리자료
가톨릭상식

HOME / 믿음의여정 / 교리자료


[예비신자교리] 친교에 봉사하는 성사 - 성품성사와 혼인성사 - 2
작성자 : 베베   등록일 : 2008-07-09 00:17:55   조회 : 194명  




예 비 신 자 교 리

친교에 봉사하는 성사 - 성품성사와 혼인성사 - 2


직무 사제직

사제들이 교회와 세상 안에서 사제직을 수행하는 것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그리스도를 대리하여 봉사하는 것입니다.
사실 우리의 유일한 대사제는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예수님께서는 하느님 나라의 복음을 선포하시면서 하느님 백성을 가르치고 지도하셨으며, 하느님께 당신 자신을 희생 제물로 하여 제사를 바치심으로써 하느님과 우리 사이의 완전한 중개자가 되셨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의 사명이 계승되도록 하느님께 제사를 거행하고(사제직), 하느님 백성을 돌보며(왕직), 복음을 선포하고 사람들을 가르치는(예언자직) 직무를 사도들에게 맡기셨습니다.
사도들 역시 예수님께 부여받은 이 직무들이 교회 안에서 계속해서 이어지도록 자신들의 후계자(주교)와 그 협력자(신부), 주교와 신부를 도와 줄 봉사자(부제)를 선발하여 기도와 안수로 직무를 수여했습니다(사도 6,3-6). 이러한 직무는 대대로 이어져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성품성사의 세 품계

직무 사제직은 예로부터 주교, 신부, 부제의 세 품계로 수여되었습니다. 주교는 충만한 성품성사를 받음으로써 주교단에 들게 되고, 그에게 맡겨진 개별 교회(교구)의 볼 수 있는 으뜸이 됩니다.
주교는 사도들의 후계자이며 주교단의 일원으로서 성 베드로의 후계자인 교황의 권위 아래, 사도적 책임과 교회 전체의 사명에 참여합니다.

신부는 사제로서 지니는 품위는 주교와 같지만 사목직 수행에서는 주교들에게 딸려 있습니다. 신부는 주교의 협력자로서 주교를 중심으로 사제단을 형성합니다.

부제는 교회 봉사 임무를 위하여 서품되는 성직자로서 말씀의 봉사와 하느님 예배, 사목적인 지도, 자선 사업의 중요한 임무를 받습니다.

하느님과 사람들에게 기꺼이 봉사하려는 마음으로 자유로이 독신 생활을 할 준비가 갖추어져 있고, 그 뜻을 공적으로 표명하는 세례 받은 남자에게만 주교가 성품성사를줍니다.


[예비신자교리] 친교에 봉사하는 성사 - 성품성사와 혼인성사 - 3
[예비신자교리] 친교에 봉사하는 성사 - 성품성사와 혼인성사 - 1